‘귀넷 플레이스 몰’ 결국 매물로

투자업체 문빔 캐피털
부동산 중개사에 의뢰

둘루스 한인상권과 맞닿아있는 귀넷플레이스몰이 곧 매물로 나올 예정이다.

8일 애틀랜타 저널(AJC)은 부동산 매체인 비즈나우의 보도를 인용, 귀넷플레이스몰을 소유하고 있는 문빔 캐피털 인베스트먼트가 이날 상업용 부동산중개 업체인 콜리어스 인터내셔널 애틀랜타에 매각을 의뢰했다고 보도했다. 콜리어스 애틀랜타의 토니 담브로시오 부사장은 “쇼핑몰은 올해 말 또는 내년 초에 공식 매물로 나올 것”이라고 밝혔다.

1980년대 중반 문을 연 귀넷플레이스몰은 한 때 메트로 애틀랜타 지역 상권의 중심지였으나 몰 오브 조지아와 인근 지역 쇼핑센터 개발로 쇠락의 길을 걸었다. 2013년 말 라스베이거스에 본사를 둔 문빔 캐피털 인베스트먼트가 매입했지만 뚜렷한 회생방안을 찾지 못한채 갈수록 쇠락해가고 있다.

귀넷플레이스 커뮤니티 개선지구(CID)의 조 앨런 대표는 “귀넷플레이스몰의 진정한 재개발이 이뤄졌을 때 발생할 경제적 파급 효과를 생각해보면 이번 매각 건은 귀넷 지역 발전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배은나 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오늘의 핫이슈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