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유진, '자연스럽게' 전격 출연..백종원 아내로 사는 고충(?) 토로 [Oh!쎈 컷]

[OSEN=박소영 기자] MBN 소확행 힐링 예능 ‘자연스럽게’에 ‘뉴페이스’ 소유진이 출격한다.

12일 방송된 MBN ‘자연스럽게’ 11회에는 ‘인화 하우스’에 찾아온 ‘구례댁’ 전인화의 ‘절친 후배’ 소유진의 모습이 공개됐다. 소유진을 보자마자 전인화는 “네가 오니까 왜 이렇게 든든하냐”며 반가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집으로 들어간 소유진은 “혼자 살고 싶은 마음이 굴뚝 같았는데, 남편이 그렇게 와이프 없으면 못 산다고 해서…”라며 ‘애처가’ 백종원의 아내로 살아가는 고충(?)을 토로했고, 전인화는 이에 ‘격한 공감’을 표현해 웃음을 자아냈다.

곧 ‘주부 모드’로 들어간 전인화와 소유진은 현천마을 이웃 복임 할머니와 함께 가마솥에서 손두부 만들기에 도전했다. 하지만 요리 전문가의 아내이자 본인도 요리 달인인 소유진조차 ‘가마솥 손두부’는 처음이었고, 솥에서 두부 물이 넘치는 참사를 맞이해 ‘얼음’이 됐다.

MBN ‘자연스럽게’는 전인화 은지원 김종민 조병규가 빈 집이 늘어 가는 시골 마을에 새로운 이웃으로 입주, 평화롭지만 설레는 휘게 라이프를 선사하는 소확행 힐링 예능이다. 소유진 역시 현천마을의 새로운 이웃으로, 12회부터 합류한다.

‘뉴페이스’ 소유진의 활약으로 현천마을에 한층 더 새로운 활기를 불어넣을 MBN ‘자연스럽게’는 매주 토요일 밤 9시 10분 방송된다. 

/comet568@osen.co.kr

[사진] mbn

박소영 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오늘의 핫이슈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