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만 달러 지원금 신청하세요”

통신기업 컴캐스트 제공
25명 이하 소수계 업체에

통신기업 컴캐스트가 메트로 애틀랜타 지역에 사업장이 있는 소수인종 운영 비즈니스를 대상으로 1만 달러의 코로나19 지원금을 제공한다.

컴캐스트 라이즈(Comcast Rise)로 불리는 지원금은 코로나19팬데믹으로 경제적인 타격을 입은 스몰 비즈니스를 대상으로 한 펀드다. 애틀랜타, 시카고, 휴스턴, 필라델피아, 디트로이트 등 5개 지역에 각각 100곳을 선정, 총 500만 달러를 지원한다.

애틀랜타 지역에서는 귀넷 카운티를 비롯한 캅, 클레이튼, 디캡, 풀턴 등 5개 카운티에 사업장을 둔 스몰 비즈니스 업체들은 지원 가능하다. 지원요건은 -흑인, 원주민, 유색인종 등 소수계가 소유한 사업체로 -3년 이상 운영한 사업체 - 종업원 규모는 25명 이하(파트타임 포함) 이어야 한다.

신청은 오는 3월 1일부터 14일까지 해당 웹사이트(www.comcastrise.com)에서 가능하다. 선정 결과는 4월 말께 발표되며, 5월 중 지원금을 받을 수 있다.

이번 사업은 컴캐스트 NBC유니버설의 소수계 지원 계획의 일환이다. 이 기업은 지난해 6월 인종, 성 정체성 등으로 차별받는 계층에 3년간 약 1억 달러의 기금을 지원하기로 한 바 있다.


권순우 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오늘의 핫이슈

Video News

핫딜 더보기

이 글을 공유하려면 링크를 복사하여 붙여넣으세요.
복사를 누르시면 자동 복사 됩니다.